작성내용
작성내용
제목 [한국 입국절차] 6월 8일부터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 면제 등록일 2022-06-08
내용

6월 8일부터 해외 입국시 자가격리 면제

8일 0시부터 입국자 격리 의무 없어져…백신 접종력 무관
PCR검사는 출발 2일, 신속항원검사는 1일 이내 받아야
입국 전 음성확인서, 입국 후 3일 내 PCR검사 의무는 유지



6월 8일부터는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사람도
해외에서 한국으로 입국할 때 7일간 자가격리를 하지 않아도 된다고 발표됐습니다. 

해외입국자에 대한 검사는 현행대로 입국 전·후 2회로 유지합니다. 
입국 전에는 유전자증폭(PCR) 검사나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를,
입국 후에는 3일 이내 PCR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Q. 한국 입국 시 꼭 필요한 서류는?
A. 출입국 절차 관련 사항 외에 여전히 '음성확인서'가 필요합니다.
PCR 검사 또는 전문가용 항원검사(RAT, Antigen)이 검사 방법으로 인정됩니다. 

Q. 음성확인서는 한글 또는 영문이어야 하나.  
A. 검사방법' 항목이 한글이나 영문으로 돼 있다면 인정됩니다.
PCR 검사와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가 인정됩니다. 

대부분 국가의 PCR 검사기관이 현지 언어 외 영문음성확인서를
발급하고 있으니 보통은 영문 음성확인서를 발급 받는 게 가장 편합니다.
부득이하게 검사방법 항목이 만약 한글이나 영문이 아닌
현지 언어라면 국문 또는 영문 번역본과 번역인증문을 함께 제출해야 합니다

Q. PCR 검사와 신속항원검사 각각 발급 시점은?
A. PCR 검사는 출발일 0시 기준 48시간(2일) 이내 검사,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는 출발일 0시 기준 24시간(1일) 이내 검사가 기준입니다.
예로 6월 8일 10:00시 비행기로 귀국 예정이라면 PCR 검사는
6월 6일 0시 이후, 신속항원검사는 6월 7일 0시 이후 검사한 음성확인서가 필요합니다. 

Q. 입국 이후에는 별도 검사를 하지 않아도 되나.
A. 입국 후 3일 이내 PCR 검사가 남았다. 해당 검사는  모두가 의무적으로 해야 합니다. 




 
목록